본문영역

Star

'#살아있다' 유아인-박신혜, 생존 케미 폭발!

조회829 등록일2020.05.29 2020.05.29 00:00:00.000
1


ⓒ 롯데엔터테인먼트

배우 유아인과 박신혜가 5월 27일 영화 '#살아있다' 온라인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번 제작보고회에서 하루아침에 세상과 단절된 채 혼자 남겨진 유일한 생존자 ‘준우’ 역의 유아인은 “‘준우’는 여러모로 친근하고 공감할 수 있는 캐릭터다. 평범하고 편안한 캐릭터의 성격이 인물에 그대로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라며 그간의 강렬함을 벗고 인간적이고 친근한 모습으로 새로운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이어 “장르적 쾌감과 스릴이 느껴지는 시나리오였다. 아주 신선하고 독특하고 젊은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영화라고 생각한다.”라고 전해 참신함과 공감대를 갖춘 생존 스릴러 '#살아있다'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도심 한가운데 고립된 또 다른 생존자 ‘유빈’ 역의 박신혜는 “‘유빈’은 기존에 만났던 캐릭터들보다 차분하고 이성적인 인물이다. 지금까지 보여드렸던 모습과는 사뭇 다른 매력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전한데 이어 “평소에 갖고 있던 도구들이 생존 아이템으로 활용된다는 점이 신선했다. 손도끼, 아이스픽, 로프를 활용해 살아 남으려는 생존 과정이 쾌감 있었다.”라며 예측불가 전개 속 한순간도 놓칠 수 없는 짜릿한 생존 과정을 예고했다.

한편 영화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6월 24일 개봉 예정이다. 



ⓒ 롯데엔터테인먼트


글 l 패션웹진 스냅 박지애 사진 l 롯데엔터테인먼트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