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Star

김수현, '사이코지만 괜찮아' 대본리딩 현장

조회8,333 등록일2020.05.08 2020.05.08 00:00:00.000
4


ⓒ tvN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환상적인 연기 시너지의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 본격 예열에 돌입했다.

오는 6월 첫 방송될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연출 박신우, 극본 조용/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토리티비, 골드메달리스트)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병동 보호사 문강태(김수현 분)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서예지 분)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힐링 로맨스 드라마다.

공개된 영상과 같이 이날 대본리딩 현장에는 박신우 감독과 조용 작가를 비롯해 김수현(문강태 역), 서예지(고문영 역), 오정세(문상태 역), 박규영(남주리 역), 김주헌(이상인 역), 김창완(오지왕 역), 김미경(강순덕 역), 장영남(박행자 역), 이얼(고대환 역), 강기둥(조재수 역), 박진주(유승재 역), 장규리(선별 역) 등 작품을 이끌어갈 주요 배우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시작에 앞서 박신우 감독은 “이번 작품에서 배우 분들이 각자의 역할과 캐릭터를 자유롭고 창의적으로 실현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 모두가 함께 만들어가는 드라마였으면 좋겠다”라는 응원의 말로 사기를 북돋웠다. 이에 함께한 배우들과 스태프, 관계자들 역시 힘찬 박수로 파이팅을 더했다.

본격적으로 대본리딩에 들어가자 캐릭터와 하나 된 배우들의 열연이 이어졌다. 먼저 정신병원 보호사 문강태 역을 맡은 김수현은 내면의 고독과 외로움을 품고도 겉으로 드러내지 않는 캐릭터의 감정을 담백하고 묵직하게 담아냈고, 반사회적 인격 성향의 인기 아동문학 작가 고문영 역의 서예지는 캐릭터가 지닌 스산한 오라와 변화무쌍함을 자유자재로 표현하며 몰입했다. 특히 문강태와 고문영의 묘한 긴장감을 맛깔스럽게 살려내는 두 배우의 호흡이 로맨틱 코미디의 화력을 끌어올렸다.

이어 오정세는 문강태의 친형이자 자폐 스펙트럼(ASD) 장애를 가진 문상태로 변신, 연기 톤과 발성을 달리하며 인물의 특성을 생동감 있게 살려냈다. 대본리딩 만으로도 실감나는 김수현과 오정세의 형제 케미는 앞으로 두 사람이 보여줄 브로맨스의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문강태의 동료이자 정신보건 간호사 박규영 역시 남주리 캐릭터를 차분하게 표현해 빠져들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대본리딩 현장은 중견 배우들과 청춘 배우들의 에너지도 돋보였다. 김창완, 김미경, 장영남, 이얼 등 관록있는 배우들은 극의 풍미와 함께 무게감을 더했고 김주헌, 강기둥, 박진주, 장규리 등 청춘 배우들은 유쾌한 활력을 불어넣어 시종일관 웃음이 넘쳐흘렀다.

대본이 한 장 한 장 넘어갈수록 맡은 역할에 온전히 스며든 배우들의 열정이 대본리딩 현장을 가득 채웠다. 배우들은 눈을 마주치고 서로 리액션을 주고받는 등 코믹과 진지를 유려하게 넘나들며 연기의 합을 맞췄다.

‘사이코지만 괜찮아’ 관계자는 “독특한 캐릭터들의 매력을 십분 살린 배우들의 호연으로 코믹한 웃음과 설레는 긴장감을 느낄 수 있었던 대본리딩 현장이었다.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열심히 촬영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올 여름 한 편의 동화 같은 힐링 로맨스가 펼쳐질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의 후속으로 오는 6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l 패션웹진스냅 박지애 사진 l tvN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