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Star

뉴욕을 밝힌 ‘윤아’의 올 화이트 패션 “요정인가 사람인가”

조회3,630 등록일2019.02.15 2019.02.15 00:00:00.000
0


ⓒ 마이클 코어스

소녀시대의 멤버이자 배우로 활발히 활동 중인 윤아가 올 화이트 패션을 선보이며 뉴욕을 접수해 화제다.

지난 2월 13일(뉴욕 현지시각) 뉴욕 월스트리트의 씨프리아니(Cipriani)에서 열린 세계적인 디자이너 브랜드 ‘마이클 코어스’의 Fall 2019 패션쇼에 참석한 윤아는 화이트 엠브로이드 플론지 레더 시프트 드레스에 화이트 씨씨백과 화이트 펌프스를 착용, 순수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요정미를 발산했다.

마이클 코어스 한국의 첫 앰버서더로 선정되어 이번 컬렉션에 참석한 윤아는 “마이클 코어스 브랜드의 앰버서더로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소감을 전하며 “마이클 코어스의 다채롭고 아름다운 룩들은 나를 기분 좋게 만들어준다. 이 기분을 많은 분들과 함께 공유하고 싶다. 앞으로도 마이클 코어스가 더욱 더 사랑 받을 수 있도록 좋은 영향을 퍼트릴 수 있는 모델이 되고 싶다”라고 전했다.

한편, ‘드리밍(Dreaming)’을 테마로 펼쳐진 이번 패션쇼는 유리 샹들리에와 디스코 볼, 헤링본 무늬의 나무 계단, 그리고 벨벳 커튼이 더해져 화려한 무대가 연출되었다. 70년대 디스코장을 재현한 이번 무대는 글래머러스한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표현했으며, 유명한 디스코 클럽인 ‘스튜디오54’ 와 콜라보레이션한 캡슐 컬렉션을 함께 선보이기도 했다. 




ⓒ 마이클 코어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