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Star

'버닝' 칸 영화제 경쟁부문 초청, 해외포스터 3종 공개!

조회2,646 등록일2018.04.13 2018.04.13 00:00:00.000
0

 

 

ⓒ CGV아트하우스

 

5월 국내 개봉 예정인 영화 '버닝'(이창동 감독)이 오는 5월 8일부터 19일까지 열리는 제 71회 칸 영화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더불어 '버닝' 해외 포스터 3종이 공개됐다.

 

4월 12일(현지시각) 칸 영화제 집행위원회는 '버닝'이 경쟁부문에 선정 되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이창동 감독은 2007년 제 60회 칸 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밀양', 2010년 제 63회 칸 영화제 각본상을 수상한 '시'에 이어 연출 작품 세편 연속 칸 영화제 경쟁부문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더불어 2000년 제 35회 칸 영화제 감독 주간에 초청 된 '박하사탕', 2003년 제 43회 칸 영화제 비평가 주간에 다시 한번 소개 되었던 '오아시스'까지 6편 연출작 중 5편이 칸 영화제에 진출했다.

 

제 71회 칸 영화제 경쟁부문 진출을 기념, 공개된 '버닝' 해외 포스터 3종은 유아인, 스티븐 연, 전종서의 캐릭터 이미지가 담겼다. 묘연한 표정의 비에 젖은 정수와 하늘을 바라보는 벤의 모습, 어딘가를 무심하게 바라보는 해미의 관계가 긴장감 있게 어우러졌다.

 

이로써 유아인은 '버닝'을 통해 생애 첫 레드카펫을 밟게 되었으며, 스티븐 연은 작년 '옥자'에 이어 2년 연속 레드카펫을 밟는다. 전종서는 데뷔적으로 칸 영화제 레드카펫의 주인공이 되는 영광을 안게 됐다.

 

 



 

ⓒ CGV아트하우스

 

한편, 영화 '버닝'은 유통회사 알바생 종수(유아인)가 어릴적 동네 친구 해미(전종서)를 만나고, 그녀에게 정체불명의 남자 벤(스티븐 연)을 소개 받으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럽고도 강렬한 이야기다. 오는 5월 개봉 예정이다.

 

글 l 패션웹진 스냅 박지애 사진 l CGV아트하우스

 

 

 

 

<관련기사>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