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Star

차태현, "극중 소방관, 노란 의상 선택" (신과 함께)

조회429 등록일2017.11.14 2017.11.14 00:00:00.000
0






배우 차태현이 14일 오전 서울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신과 함께’(감독 김용화)의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날 현장에는 김용화 감독을 비롯해 배우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이정재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차태현은 극 중 저승 재판을 받는 자홍 역을 맡았다. 이날 차태현은 옐로우 컬러의 니트를 입고 화사한 분위기를 뽐냈다. 










차태현은 제작발표회에서 "극중 차홍은 회사원이 아닌 소방관으로 나온다. 오늘 의상은 소방관을 의식해서 입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신과 함께’는 주호민 작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영화로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아 1편, 2편으로 이어진다. 다음 달 20일 1편 '신과 함께 죄와 벌' 개봉을 앞두고 있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