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Star

공효진-로이킴-유아인, 故김주혁 SNS 애도 물결 "참 아프구나"

조회29,680 등록일2017.10.31 2017.10.31 00:00:00.000
3

 

배우 김주혁을 향한 애도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배우 공효진은 30일 밤 "잠이 잘 오지 않는 밤. 누군들 막고 피할 수 있을까. 인생은 참 아프구나"라는 글과 함께 눈 내리는 풍경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 공효진 인스타그램 

 

 

ⓒ 유아인 인스타그램

 

 

영화 '좋아해줘'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 유아인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애도는 우리의 몫;부디 RIP-”라는 글과 함께 벤자민 클레멘타인의 ‘condolence’(애도)라는 곡의 재킷 사진을 함께 올렸다. 유아인이 올린 RIP는 ‘평화롭게 잠들다’(rest in peace)라는 뜻이다.  

 

유호진 PD는 31일 오전 자신의 SNS에 코멘트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바닷물에 두 발을 담그고 환하게 웃고 있는 김주혁의 모습이 보인다. 이는 '1박 2일 시즌3' 촬영 당시 찍은 사진으로 보인다.  

 

 


ⓒ 유호진PD 인스타그램 

 

 

가수 로이킴도 30일 별다른 코멘트 없이 김주혁의 흑백 사진 한 장을 올리며 그를 애도했다. 

 

박슬기는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터뷰 때도 제작발표회 때도 만나면 항상 제게 잘한다 잘한다 환한 미소로 엄지척 해주셨던 마음 따뜻한 김주혁 오빠. 덕분에 정말 행복했습니다. 그 모습 제 마음 속에 영원히 간직하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적었다.   

 

 

 

 

 

이시언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예전에 대학로에서 인사드린 이시언이라고 합니다. 명복을 빌겠습니다. 선배님. 어떤 이유이든 그곳에선 행복하십시오. 존경합니다. 너무 마음이 아픕니다. 정말. 이 글로나마 저의 마음이 전해지기를 바랍니다"라고 애도했다.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을 함께한 문성근은 "무대인사 다니면서 속이 깊구나 싶었다. 자주 만나고 싶어졌는데. 애도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한편 김주혁은 지난 30일 오후 4시 30분경 서울 강남구 삼성동 한 도로에서 운전하던 중 사고를 당해 사망했다. 

 

글 l 패션웹진 스냅 박지애 사진 l 유호진PD, 유아인, 공효진 인스타그램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