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디올, 갤러리아에 새단장한 디올 남성 부띠크 화제

조회954 등록일2020.04.06
0



ⓒ 디올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이 갤러리아 백화점 명품관 WEST 4층에 새롭게 공개한 디올 남성 부띠크가 고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으며 화제다.

지난 3월 27일 새단장을 마치고 모습을 드러낸 디올 남성 부띠크의 윈도우 디스플레이는 독특한 시각적 효과를 연출하는 입체적 양각이 더해진 프레임을 통해 킴 존스의 최신 컬렉션을 더욱 돋보이게 했다. 

또한 새로운 인테리어 컨셉에 따라 가죽 제품과 슈즈, 그리고 레디-투-웨어를 3개의 디스플레이 존으로 구분해 제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부드럽고 따뜻한 샴페인 컬러의 메탈 디테일이 화이트 오닉스와 석고 조각으로 곳곳에 장식된 카운터와 벽을 더욱 입체적으로 연출하는 한편, 파리지앵 무드의 인테리어를 연상시키는 오버사이즈 헤링본 패턴의 플로어가 질감을 살린 새하얀 벽과 대비되어 아름다운 조화를 이룬다. 



ⓒ 디올

컨템포러리한 분위기의 부띠크 내부에는 킴 존스의 2020 여름 컬렉션 제품들이 전시하여 눈길을 사로잡으며, 우아한 슈즈 디스플레이 공간에는 블루 및 베이지 컬러의 의자와 러그를 배치하여 모던한 분위기를 더했다. 

한편, 디올 남성 부띠크 매장에서는 다니엘 아샴의 특별한 작품을 직접 만나볼 수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디올 남성 2020 여름 패션쇼 무대에서 디올과 특별한 콜라보레이션을 한 다니엘 아샴의 5개 아트피스(DIOR LETTERS, BOOK, PHONE, CLOCK, BASKETBALL) 중 DIOR LETTERS 작품이 바로 그 주인공으로, DIOR LETTERS를 포함한 5개의 아트피스는 디올 부띠크에서 예약제 판매로 구매 가능하다.


글 l 패션웹진스냅 박지애 사진 l 디올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