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콜롬비아 출신 디자이너 요한나 오르티즈, H&M과 콜라보레이션 진행

조회356 등록일2019.11.29
0



ⓒ H&M

글로벌 패션 브랜드 H&M이 콜롬비아 출신의 디자이너 요한나 오르티즈(Johanna Ortiz)와 함께 여성스럽고, 매력적인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인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요한나 오르티즈의 시그니처인 페미닌한 스타일과 화려한 컬러 팔레트, 이국적인 플로럴 프린트와 우아한 실루엣이 특징이며, 2020년 3월에 출시되는 메인 컬렉션에 앞서 한정판 프리 컬렉션(pre-collection)을 출시한다. 



ⓒ H&M

요한나 오르티즈 X H&M 프리 컬렉션은 화려하면서도 편안한 튜닉 드레스, 랩 드레스, 미니 드레스. 티어드 롱 드레스 총 4가지 스타일로 구성되어 있으며, 컬렉션에서 사용된 이국적인 플로럴 프린트는 오르티즈의 아카이브에서 가져온 것이다. 

따뜻한 옐로우, 더스티 핑크, 포레스트 그린과 짙은 코랄 브라운 등의 생동감 넘치는 새로운 색상을 더한 제품에 러플 장식과 물결 소매, 헴 디테일까지 더해 오르티즈의 기존 프린트를 한층 더 새롭게 재해석하여 선보인다.

한편, 요한나 오르티즈 X H&M 한정판 프리 컬렉션(pre-collection)은 온라인 스토어 HM.co과 일부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글 l 패션웹진 스냅 박지애 사진 l H&M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