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용식이’ 강하늘의 군 제대 이후 첫 인터뷰, 화보 공개

조회2,387 등록일2019.11.19
0



ⓒ 아레나

2019년 하반기를 뜨겁게 달군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마지막 촬영을 남겨둔 강하늘이 <아레나 옴므 플러스> 12월호의 커버를 장식했다.

구찌의 2020 S/S 크루즈 맨즈 컬렉션과 함께 한 이번 화보에선 잠시 옹산의 ‘황용식’에서 벗어나, 배우 강하늘의 빛나는 외모를 여지없이 드러냈다. 그가 콘셉트 강한 의상과 주얼리를 찰떡같이 소화해낼 때마다, 현장에 있던 여자 스태프들은 열화와 같은 환호를 보냈다고. 무엇보다 드라마 촬영 마지막 스케줄을 진행하고 있는 와중에 시간을 쪼개어 밤샘으로 화보 촬영을 진행해야 했던극한의 상황에서도, 가장 밝게 웃고 피곤한 기색 없이 적극적으로 촬영에 임하는 모습에 인간 강하늘의 진면모를 느낄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이어지는 인터뷰에서 그는 이 작품을 두고 “엄청난 시청률을 얻은 작품이기보다는 많은 동료들과 재미있게 지낸 시간들로 기억될 것”이라 말했다. 동시에 이 만남은 지난 5월 전역한 이후 가진 매체와의 공식적인 첫 인터뷰이기도. 강하늘은 꼭 말하고 싶은 게 있다고 했다.

“많은 분들이 ‘군대에서 얼마나 연기를 하고 싶었으면 <동백꽃 필 무렵>에서 저리 열심히 할까?’라고들 하신다. 그런데 나는 군대에 있었던 시간이 아주 좋았다. 솔직히 연기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지 않을 정도로 말이다”라는 것. 그러면서 “군대에서 힘들기도 했지만, 그 기간 동안 홀로 고민하고, 책 읽으며 가진 시간이 너무 즐거웠다”고도 전했다.

<동백꽃 필 무렵>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강하늘은 곧장 연극 준비에 돌입하고, 2020년 1월부터 <환상동화>라는 작품으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좀 더 자세한 강하늘의 인터뷰와 화보를 담은 <아레나 옴므 플러스> 12월호는 2 가지 버전의 커버로 출시된다.


글 l 패션웹진 스냅 박지애 사진 l 아레나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