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디올 맨, 새로운 ‘타이외르 오블리크 수트’ 선보이다!

조회389 등록일2019.10.30
0


- 킴 존스, 하우스의 유서 깊은 테일러링에 모던한 터치 가미한 특별한 수트 제작



ⓒ 디올

디올 남성복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가 이끄는 '디올 맨’이 새로운 ‘타이외르 오블리크 수트’를 선보여 화제다.

디올 맨의 새로운 타이외르 오블리크 수트는 크리스챤 디올이 1950-1951 가을-겨울 컬렉션에서 선보였던 오블리크 컬렉션에 바이어스 컷을 더한 것으로 시대를 초월한 감각의 현대적이고 세련된 라인이 돋보인다.

 

 



ⓒ 디올, MORGAN O'DONOVAN


“’오블리크’는 그 자체로 대담함과 품위가 이루는 균형을 상징하는 이름으로 남을 것”이라고 1950-1951 가을-겨울 컬렉션 당시 언론을 통해 크리스챤 디올이 언급한 바 있는 오블리크 컬렉션은 혁신적인 우아함을 담고 있으며, 이에 영감을 받은 킴 존스에 의해 새롭게 재탄생하였다.



ⓒ 디올

킴 존스는 하우스의 유서 깊은 테일러링에 모던한 터치를 가미해 유려한 실루엣의 타이외르 오블리크 수트를 완성했으며, 이 특별한 수트는 니콜라스 홀트와 라미 말렉 등과 같은 헐리우드 유명 남성 셀럽들은 물론 크리스티나 리치 등 여성 셀럽들에게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