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TBJ, 라이관린 X 유선호 X 오늘의하늘 2019 F/W 화보 & 9월 영상 공개 “뉴트로 바이브”

조회1,453 등록일2019.08.21
0


- TBJ, 브랜드 모델 라이관린, 유선호, 유튜버 오늘의하늘과 함께한 2019 F/W 시즌 화보와 영상 공개
- 1990년대 연상시키는 컬러 스타일링과 소품으로 유스 컬쳐에 뉴트로 무드 더했다! “백 투 더 90’s”



라이관린 X 유선호 X 오늘의하늘, TBJ 2019 FW 뉴트로 화보

국내 대표 패션기업 한세엠케이(대표 김동녕, 김문환)의 베이직 트렌디 캐주얼 브랜드 TBJ가 뉴트로 감성이 듬뿍 담긴 2019 F/W 시즌 화보와 영상을 21일 공개했다.

TBJ의 이번 F/W 시즌 화보는 TBJ의 브랜드 전속 모델인 라이관린, 유선호, 81만명의 구독자를 거느린 유튜브 크리에이터 오늘의하늘이 ‘PLAYER’라는 콘셉트 아래, 1990년대의 뉴트로 무드를 요즘의 유스 컬쳐 감성으로 새롭게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라이관린과 유선호, 오늘의하늘은 화보 속에서 스타일링부터 소품까지 완벽하게 90년대 바이브로 통일해 뉴트로 패션을 완성시켰다. 메인 화보 컷에서 셋은 TBJ의 이번 시즌 주력 아이템인 플리스점퍼 일명 ‘TBJ 뽀글이점퍼’를 걸치고 자연스러운 포즈를 선보이며 편안함과 포근함이 감도는 분위기를 그려냈다.

특히, 심플한 레터링 프린트로 세련미를 더한 맨투맨과 후드풀오버인 ‘TBJ 폴링스웻셔츠’를 입고 브라운관 모니터로 고전 팩 게임을 즐기는 세 모델의 모습은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화보 속으로 들어가 게임에 함께 동참하고 싶게 만든다.

라이관린과 유선호는 둘이 함께한 화보 컷에서 가을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간절기 아이템 ‘데님트러커 자켓’과 다가올 겨울에 가볍게 입을 수 있는 캐주얼한 ‘블루종 점퍼’를 입고 소년미와 남성미를 넘나드는 매력을 발산했다.

TBJ는 뉴트로 무드를 요즘 청춘의 감성으로 재탄생시킨 이번 화보의 촬영 현장과 세 사람의 자연스러운 모습을 담은 영상도 함께 공개한다. 옛날 오락실에서 고전 게임화면을 플레이하는 듯한 느낌으로 재미를 더한 화보 영상은 TBJ 공식 인스타그램(@tbj_nearby)과 유튜브(youtu.be/fvJhdpM_vtg)를 통해 만날 수 있다.

TBJ 마케팅 담당자는 “이번 화보는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로 대변되는 유스 컬쳐에 꾸준한 패션 트렌드로 자리잡은 뉴트로가 더해져 새로운 감성을 나타내고 있다”며 “이번 F/W 시즌 화보 사진과 영상을 통해 현 시대 젊은이들의 자유로움과 트렌디함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플리스점퍼와 같이 TBJ만의 브랜드 아이덴티티가 담긴 실용성과 스타일을 모두 잡은 제품을 꾸준히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TBJ는 2019년 상반기부터 라이관린, 유선호, 오늘의하늘을 브랜드 모델로 새롭게 교체, 감각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TBJ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