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조 말론 런던, 배우 ‘존 보예가’와 함께 새로운 캠페인 ‘젠츠’ 진행

조회1,563 등록일2019.07.17
0


- 스타 워즈의 주역 ‘존 보예가’, 조 말론 런던의 첫 번째 남성 앰버서더로 선정
- 전형적 브리티쉬 젠틀맨의 이미지를 뒤집고 모던 런더너로서의 새로운 컨셉을 선보일 예정




조 말론 런던, 첫 번째 남성 앰버서더로 ‘존 보예가’

런던에서 온 부티크 향수 앤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조 말론 런던(JO MALONE LONDON)이 첫 번째 남성 앰버서더로 할리우드 라이징 스타 ‘존 보예가(John Boyega)’를 선정하고 새로운 캠페인 ‘조 말론 런던 젠츠(Gents)’를 선보인다.

조 말론 런던은 배우 존 보예가와 함께 하게 된 배경으로, 그의 지적인 면모, 포용력과 위트를 꼽았다. 또한 자신의 생각을 언제나 솔직하게 표현하는 그의 모습이 항상 예측할 수 없는 독특한 원료로 새로운 향을 선보이는 조 말론 런던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완벽히 대변하고 있는 것도 큰 이유였다.

조 말론 런던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서 프레그런스에 대한 틀에 박힌 관념과 럭셔리, 클래식과 같은 전형적인 브리티쉬 젠틀맨이 지닌 이미지를 탈피함과 동시에 모던 런더너로서의 새로운 브리티쉬 헤리티지 이미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조 말론 런던 커뮤니케이션 매니저 김효선 차장은 “존 보예가는 다양한 작품 속에서 개성 있는 존재감과 대체불가의 매력을 드러내며 할리우드가 주목하고 있는 차세대 스타”라며 “조 말론 런던의 첫 번째 남성 앰버서더와 선보일 브리티쉬 젠틀맨의 새로운 면모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존 보예가는 지난 2016년 영국 아카데미상(BAFTA) 라이징 스타상과 프랑스 칸(Cannes)에서 쇼파드 트로피를 수상했다. ‘스타워즈’의 시리즈의 주연을 꿰차며 전 세계 주목을 받았으며, ‘디트로이트’, ‘퍼시픽 림: 업라이징’, ‘어택 더 블록’ 등 다양한 영화에 출연하며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Copyright by iStyle24

이전글, 다음글

  • 이전글
    현재 글이 처음 글 입니다.
  • 목록
  • 다음글
    현재 글이 마지막 글 입니다.

추천

Blog 퍼가기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