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정호연-황준영-수주, 해외 4대 패션위크를 점령한 모델들!

조회4,847 등록일2019.03.08
3




에스팀 (왼쪽부터) 정호연 ‘토리버치’, 황준영 ‘로베르토 카발리’, 수주 ‘샤넬’

세계 4대 패션위크가 뉴욕을 시작으로 파리까지 성황리 막을 내렸다. 에스팀 모델들은 이번 시즌, 모델과 글로벌 패션 인플루언서를 넘나들며 다채로운 활약으로 여느 때보다 주목을 이끌었다.

이미 해외에서 입지를 탄탄하게 굳히며 활동하는 정호연은 ‘토리버치’, ‘톰 브라운’, ‘제레미 스캇’, ‘모스키노’, ‘겐조’ 등 총 24개의 쇼에 올라 글로벌 모델로서 그 역량을 인정받았다. 황준영은 첫 해외 데뷔 무대임에도 불구하고 ‘비비안 웨스트우드’, ‘랑방’, ‘로베르토 카발리’ 등 다수의 런웨이에 등장해 독보적인 워킹과 외모로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했다.

수주는 지난 시즌에 이어 이번 시즌에도 전 세계 쇼를 섭렵하여 톱 모델로서 위상을 지켜냈다. 이미 전세계 다양한 광고, 캠페인, 매거진에서 활약하는 그는 이번 시즌에도 ‘샤넬’, ‘발망’, ‘모스키노’, ‘안나수이’, ‘장 폴 고티에’ 등과 같은 쇼에 오르며 굵직한 존재감을 보였으며 ‘알렉산더 맥퀸’, ‘몽클레어’, ‘머글러’ 컬렉션에 인플루언서로 초청돼 자리를 빛냈다. 또한 컬렉션 기간 내 진행된 네이키드 하트(Naked Heart) 재단의 자선 행사에도 참석해 주목을 이끌었다.



에스팀 (왼쪽부터) 안아름 ‘비비안 웨스트우드’, ‘루이비통’

모델 안아름 역시 지난 12월7일 영국 런던에서 진행된 ‘버버리’와 ‘비비안 웨스트우드’와의 협업 컬렉션 런칭 기념 파티에 한국 대표로 참석한 인연을 시작으로 이번 ‘버버리’ 런던 패션위크 컬렉션과 ‘비비안 웨스트우드’의 파리 패션위크 컬렉션은 물론 ‘입생로랑’, ‘루이비통’ 등 유명 브랜드의 파리 컬렉션에 참석하여 글로벌 인플루언서의 면모를 톡톡히 보였다.




에스팀 (왼쪽부터) 문규 ‘김해김’, 메이 ‘구찌’, 김주현 ‘크리스챤 시리아노’

이 외에 김주현은 뉴욕, 밀란, 파리 패션위크 총 14개의 쇼에 오르는 쾌거를 이루어 냈으며, 문규와 메이는 ‘구찌’, ‘김해김’ 등 각자 자신이 오른 쇼에서 자신만의 개성 있는 페이스와 분위기로 관객을 매료 시켰다. 천진호, 여인혁, 우현재는 ‘조지프 아부드’, ‘토드 스나이더’ 등 넘치는 에너지로 런웨이를 장악하며 카리스마 있는 워킹으로 두각을 나타내 패션 관계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