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디올, 아시아 최초 ‘ABCDIOR’ 맞춤 서비스 진행

조회4,206 등록일2018.10.24
5


- 10월 26일부터 11월 5일까지 10일간 진행



ⓒ 디올

디올이 오는 10월 26일부터 11월 5일까지 10일간 청담동 하우스 오브 디올에서 새로운 맞춤 서비스 ‘ABCDior’을 선보인다.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진행되는 ‘ABCDior’ 서비스는 디올의 북 토트(Book Tote) 백에 자신의 이름 및 이니셜을 수놓아 맞춤 제작된 스페셜한 백을 만나볼 수 있는 서비스다.

150만개 이상의 스티치가 사용되어 37시간 이상의 작업이 소요되는 이 특별한 백은 이탈리아 가족 경영의 아뜰리에에서 제작된 탁월한 노하우를 선보이는 보물과도 같은 제품이다. 특히 아시아 최초로 진행되는 국내 ‘ABCDior’ 서비스 기간 동안에는 장인이 하우스 오브 디올 서울에 상주하며 작업하여 단 3일안에 제품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디올 (왼쪽부터 리한나, 제시카 알바, 키아라 페라그니)

또한 이미 VIP들의 열광적인 호응을 얻은 이 아이코닉 백은 빠른 속도로 디올 머스트 해브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으며, 최근에는 리한나, 제시카 알바, 키아라 페라그니 등 해외 스타 및 패션 피플들이 착용하여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ABCDior 서비스는 오는 10월 26일부터 11월 5일까지 국내 백화점 및 모든 Dior 매장에서 제작 주문 가능하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