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더운 날씨, 회사 가기가 망설여지는 당신! 쿨비즈룩 제안

조회1,384 등록일2018.06.20
0


매년 돌아오는 여름이지만 더운 날씨는 적응이 되지 않는다. 특히 무거운 브리프 케이스는 물론 답답한 타이와 더위를 몰고 다니는 듯한 모노톤 수트를 매번 착용해야 하는 비즈니스맨의 고통은 이루 말하기 힘들 것이다. 하지만 요즘 형식적인 제도에서 벗어나 과하지 않은 범위 내에서 복장의 자유를 주는 회사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런 변화에 발맞춰 쿨 비즈룩을 제안한다.


# 베이직한 의상과 포인트 아이템으로 탄생한 쿨비즈룩


ⓒ 시계 방향 – 루이스클럽, 판도라, 햇츠온, 엑셀시오르, 스와치

화이트 셔츠와 목을 조이는 타이는 이제 벗어던지자. 회사에서 요구하는 단정함을 지키되 캐주얼한 매력의 아이템을 더하여 스타일링 해보자. 기본 티셔츠에 블랙 슬랙스는 남녀노소 불문한 단정의 대명사인 스타일이다. 여기에 셔츠가 레이어드 되어있는 등 작은 포인트가 있는 아이템이라면 더욱 오케이! 이런 베이직한 툴에 부가적인 아이템만 다르게 매치해도 충분히 비즈니스 룩으로 소화가 가능하다. 우선, 트렌디한 러버 밴드의 시계와 레더 스트랩 팔찌, 여기엔 구두를 착용하기보단 독특한 플랫폼, 컬러감이 있는 스니커즈를 착용해보자. 마무리로 백팩을 매치해 캐주얼 감성을 업 시켜보자! 이 패션이라면 퇴근길 동료들과 모임을 가질 때도 불편함이 없을 것이다.  


# 비즈니스맨 아이템의 변신 ! 누구나 시도 가능한 쿨 비즈룩


ⓒ 시계 방향 – 브루노바피, 디올 by 시원아이웨어, 브릭스, 부테로, 스와치

아무래도 그렇지 회사에 캐주얼은 아니지!를 외치는 사람에게 기존 스타일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지만 소재, 색감 등을 바꾸어 색다르게 연출이 가능한 쿨비즈룩을 추천한다. 우리가 아는 화이트셔 츠 대신 리넨 소재로 된 셔츠는 바람이 잘 통하며 땀 흡수가 좋아 여름 셔츠 소재로 많이 알려져 있다. 더불어 소재가 주는 빈티지 무드는 슬랙스와 훌륭한 궁합을 보여준다. 여기에 군더더기 없는 베이직한 스니커즈, 빈티지 무드에 어울리는 레더 스트랩 시계와 브리프 케이스, 마지막으로 패션 아이템으로 훌륭하게 성장한 아이웨어까지 매치된다면 나무랄 것 없는 스타일리시한 쿨 비즈룩이 완성된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