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루이 비통, 신세계백화점 본점 남성 매장서 2018 봄-여름 남성 컬렉션 선공개해

조회1,519 등록일2018.01.10
0

 
- 전 세계 7개국 7개 매장에 한해 선공개, 한국서 작년 12월 7일 공식 오픈한 신세계 본점 남성 매장 선정

     



ⓒ 루이 비통 - 남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Kim Jones) 디자인의 2018 봄-여름 남성 컬렉션





루이 비통이 1월 10일 2018 봄-여름 남성 컬렉션을 신세계백화점 본점 신관 6층에 자리한 남성 매장에서 선공개한다. 


이는 2018년 1월 19일 남성 컬렉션 공식 론치에 앞서 한국, 프랑스, 미국, 일본, 중국, 홍콩, 싱가포르 총 7개국 대표 매장 1 곳을 선별해 전 세계적으로 7개 매장에 한해 새로운 컬렉션을 선보이는 것으로, 국내에서는 지난해 12월 7일 공식 오픈한 신세계백화점 본점 남성 전용 매장이 선정되었다.



루이 비통 2018 봄-여름 남성 컬렉션은 럭셔리한 아일랜드 호핑(island-hopping)이라는 테마를 기반으로 전 세계 다양한 섬에서 영감을 받은 현장감을 컬렉션에 고스란히 녹여냈다. 2017년 6월 파리에서 열린 쇼에서 처음 공개된 모노그램 리플렉트 키폴 등 한국에서 처음으로 선보여지는 가죽 제품은 물론, 슈즈 및 의류 컬렉션을 미리 만나볼 수 있다. 

   




ⓒ 루이 비통 - 2018 봄-여름 남성 컬렉션 모노그램 퍼시픽 스플릿 토트





ⓒ 루이 비통 - 2018 봄-여름 남성 컬렉션 모노그램 리플렉트 키폴




루이 비통 남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Kim Jones)는 “이번 컬렉션을 구상하면서 뉴질랜드, 이스터 아일랜드, 그중에서도 특히 하와이 같은 섬들을 구체적으로 떠올렸다. 여기저기 쉽게 이동이 가능해, 서로 다른 문화와 정체성을 경험할 수 있는 현대의 여행과 섬이라는 아이디어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말했다. 



한편, 루이 비통은 지난 2016년 7월에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6층에 남성 매장 공식 오픈을 앞두고 남성 컬렉션 팝업 매장을 운영한 데 이어 2017년 8월 10일에는 신세계백화점 본점 남성 공식 매장 오픈을 앞두고 팝업 매장을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 루이 비통
루이 비통은 1854년 이래 항상 최고의 품질을 지향하며 혁신과 스타일을 결합한 고유한 디자인들을 전 세계에 소개해왔다. 루이 비통 메종은 우아하고 실용적이면서도 창의적인 여행 가방, 핸드백, 액세서리를 통해 진정한 ‘여행 예술 (Art of travel)’을 구현해 낸 설립자 루이 비통의 정신을 오늘날까지 충실히 계승해오고 있다. 루이 비통의 역사는 대담함의 연속이다. 건축가, 아티스트, 디자이너와 협업함에 있어 선구자적 역할을 해왔으며, 의류, 슈즈, 액세서리, 시계, 보석, 향수, 문구류에까지 전문 분야를 확장해왔다. 이렇게 탄생한 제품들은 모두 루이 비통의 수준 높은 장인 정신을 반영한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