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핑크-스카이블루, 남성 반바지 더 화사하고 가벼워졌다

조회1,219 등록일2017.08.01
0

-인디 핑크, 라이트 블루 등 은은한 파스텔톤 쿨비즈 반바지 출시
-요철감 있는 경량 면·울 소재 사용해 가볍고 시원하게 착장 가능


ⓒ 코모도(COMODO)

 

올 여름 남성 반바지가 더 화사하고 가벼워졌다!

연일 이어지는 무더위에 기업들이 쿨비즈룩을 권장하면서 다양한 소재와 색상의 반바지가 출시되고 있다. 특히 여성복에 주로 사용되는 파스텔톤 색상이 올해 남성 반바지에서 눈에 띈다. 

파스텔톤은 더 젋고 부드러운 이미지를 만들어 줘 남성들에게 인기다. 최근 ‘젊은 아재’ ‘영 포티(Young Forty)’ 등이 화두가 되면서 청년층 뿐 아니라 중장년에 이르기까지 더 젊어보이고자 하는 남성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신세계톰보이(대표: 고광후)에서 운영하는 남성복 브랜드 코모도(COMODO)도 이번 시즌 화사하면서 가벼운 쿨비즈 반바지 5종을 출시했다. 

블랙, 그레이 등 기본 색상 외에 핑크와 스카이블루 색상의 짧은 기장 반바지 3종을 선보였다. 한 톤 다운된 파스텔톤으로 지나치게 밝지 않아 출근복으로도 제격이다. 핑크는 무게감 있는 인디 핑크와 은은한 라이트 핑크 색상 두 가지로 출시돼 다른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블루 또한 점잖은 인상을 주는 연한 색상으로 출시됐다. 

파스텔톤 바지는 린넨 소재 화이트 셔츠와 매치하면 깔끔한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짙은 색의 라운드 니트와 매치하면 멋스러운 캐주얼룩으로도 손색이 없다. 라이트 핑크 바지와 색상, 소재가 동일한 재킷도 출시돼 한 벌로 장착가능하다.

무더운 여름에 입을 수 있도록 소재 또한 더욱 가볍고 시원해졌다. 

요철감(실의 굵기와 꼬임이 다른 두 종류 실로 원단을 만들어 올록볼록하고 공기가 잘 통함) 있는 소재와 경량 면 소재를 사용해 더 가볍고 시원하게 착용가능하다. 원단을 보다 고급화 한 경량의 울 혼방 소재 반바지도 출시됐다. 

가격은 인디 핑크와 라이트 블루 색상의 ‘경량 면 반바지’ 99,000원, 라이트 핑크의 ‘요철감 면 반바지’와 ‘경량 울 혼방 반바지’ 119,000원이다.

정해정 코모도 마케팅 담당 과장은 “젠더리스 열풍에 따라 남성복과 여성복의 경계가 허물어지면서 남성들의 반바지도 더 짧고 화사해지는 추세”라면서 “밝은 하의에 어두운 색상의 재킷을 입으면 출근복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코모도의 쿨비즈 반바지는 전국 매장과 신세계인터내셔날 온라인 부티크 S.I.빌리지닷컴에서 만나볼 수 있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