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샤를리즈 테론, 리한나, 2018 디올 크루즈 컬렉션에서 압도적 카리스마 발산

조회865 등록일2017.05.17
0



ⓒ 디올




디올(Dior)의 첫 여성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가 선보이는 2018 디올 크루즈 컬렉션이 지난 11일 공개됐다.

끝없이 펼쳐진 야생의 자연을 배경으로 한 이번 크루즈 컬렉션에는 샤를리즈 테론, 리한나, 헤일리 베넷 등 수많은 스타들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샤를리즈 테론은 커팅 디테일이 유니크한 블라우스와 팬츠를 활용한 올블랙룩을 선보이며 특유의 세련미와 시크함을 발산했다. 팝스타 리한나는 퍼 코트와 볼드한 액세서리를 자연스럽게 매치한 룩으로 카리스마 있는 분위기를 연출하며 디올 크루즈 컬렉션 자리를 빛냈다.

  






ⓒ 디올



한편, 어퍼 라스 버지니스 캐년 보호구역에서 진행된 이번 2018 디올 크루즈 컬렉션은 풍경과 어울리는 원시적이면서도 섬세한 아우라의 다양한 작품들을 공개하며 찬사를 받았다. 

특히 저 멀리 멀티 컬러의 대문자로 씌여진 ‘디올 소바쥬’ 글자는 할리우드 언덕을 연상시켰으며, 동굴 벽화의 모티프로 장식된 열기구는 대지와 하늘 사이를 잇는 물질적이면서 정신적인 매개체 역할을 하며 기존과는 차별화된 컨셉의 패션쇼였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