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이종석이 제안하는 ‘컬러 아우터VS패턴 이너’ 스타일 연출법

조회2,380 등록일2017.04.26
0


ⓒ 지이크 파렌하이트



따듯한 봄 날씨가 시작되면서 화려한 컬러와 패턴의 의류들이 많이 출시 됐다. 이때 컬러 아우터와 패턴 이너는 자체로도 패셔너블한 느낌을 줘 스타일에 고민인 남성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이에 ㈜신원의 남성복 지이크 파렌하이트에서 모델 이종석 화보를 통해 화려한 컬러 아우터와 패턴 이너를 활용한 봄 남자 스타일 연출법을 제안한다.







▶ ‘컬러 아우터’로 댄디한 감성 어때?


ⓒ 화보, 의류-지이크 파렌하이트 / 스니커즈-클립(CLLIB) / 시계-다니엘웰링턴



올 봄, 댄디함으로 스타일링을 원한다면 컬러가 가미된 아우터를 활용해보자. 파스텔 블루 톤의 매끈한 디자인이 멋스러운 지이크 파렌하이트의 재킷은 훈훈하면서도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 화이트 컬러 단추 포인트가 재킷 컬러와 조화를 이뤄 감각적인 느낌도 선사한다.

블루 톤의 재킷으로 스타일링을 연출했다면 이와 조화로운 아이템 선택도 중요한 법. 화이트 컬러의 팬츠와 톤다운 된 네이비 컬러 티셔츠를 매치하면 블루 톤의 재킷 포인트를 더욱 뽐낼 수 있다. 여기에 깔끔한 화이트 바디의 스니커즈와 네이비, 레드 컬러의 스트라이프 패턴 스트랩 시계를 착용하면 댄디한 봄 남자 아우터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 ‘패턴 이너’로 남성적인 시크함!


ⓒ 화보, 의류-지이크 파렌하이트 / 안경-비비엠(bibiem) / 클러치-체사레 파치오티



카리스마 있는 남성적인 분위기를 선호한다면 톤다운 된 패턴 셔츠가 제격이다. 블랙 컬러 바디에 네이비 톤 패턴이 가미된 지이크 파렌하이트의 셔츠는 시크하면서 도시적인 느낌을 어필해준다. 특히 패턴 셔츠는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패셔너블한 연출이 가능해 손쉽게 스타일 지수를 높일 수 있으니 참고할 것.

톤 다운된 패턴 셔츠와 조화로운 스타일링을 위해 팬츠는 군더더기 없는 슬랙스를 활용하는 것이 좋다. 그레이 톤의 슬랙스나 화이트 컬러 슬랙스는 트렌디한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마무리로 블랙 컬러의 얇은 스퀘어 프레임 안경과 골드 포인트의 블랙 클러치를 함께하면 남성적이면서 시크한 봄 셔츠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다.


지이크 파렌하이트 관계자는 “컬러 재킷과 패턴 셔츠는 스타일에 고민인 남성들이 손쉽게 패셔너블한 이미지를 뽐낼 수 있는 아이템이다”라며 “화려한 아우터와 이너로 스타일링을 연출했다면 액세서리는 차분한 분위기로 마무리 하는 것이 좋다”라고 전했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