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Fashion

‘란제리 퀸’ 미란다 커, 2017 F/W 란제리 쇼 성료

조회2,468 등록일2017.04.05
0

-더 그레이트 원더브라’ 패션쇼에서 다채로운 F/W 란제리 신상품 선보여


ⓒ 엠코르셋




언더웨어 전문기업 엠코르셋㈜에서 전개하는 No.1 푸쉬업 브라 원더브라의 2017 F/W 란제리 쇼가 4일 오후 5시 반얀트리 클럽&스파 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성황리에 진행됐다.

원더브라 2017 F/W 란제리 쇼는 “더 그레이트 원더브라 호스티드 바이 미란다 커(The Great Wonderbra Hosted By Miranda Kerr)” 라는 타이틀로 미란다 커가 원더브라 란제리 쇼의 호스트가 되어 쇼를 리드해 많은 이들의 관심을 끌었다. 이번 란제리 쇼는 “내 인생의 반짝이는 순간”에서 영감을 받아 화려한 무대 조명 연출과 시크하면서 섹시한 원더브라가 만나 더욱 빛을 발하는 무대로 진행됐다.

이번에 선보인 원더브라 2017 F/W 컬렉션은 심플하면서도 시크한 디자인에 원더브라 고유의 푸쉬업 기능을 추가한 제품들을 선보였다. 특히 ‘롱 브라 컬렉션 라인’은 섬세한 자수가 돋보이는 라인으로 시스루 룩 연출로 인해 원더브라 제품이 더욱 돋보였다. 또한 원더브라의 대표적인 심플하고 섹시한 제품들뿐 아니라 “내 인생의 반짝이는 순간”이라는 쇼 컨셉에 맞춰 레이스와 꽃무늬 등 화려한 디자인의 신제품들도 같이 선보였다. 

란제리 쇼에는 원더브라뿐만 아니라 엠코르셋㈜에서 전개하는 HBI사의 메이든폼, 플레이텍스, 저스트마이사이즈 브랜드쇼가 오프닝 쇼로 진행돼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날 행사장에는 배우 박시연, 가수 제시, 전효성 등의 셀러브리티 및 원더브라 점주를 포함한 국내외 바이어, 패션관계자 200여명이 함께 했다. 








ⓒ 엠코르셋



특히 이번 원더브라 2017F/W 란제리 쇼의 가장 큰 이슈는 원더브라의 모델 미란다 커가 쇼의 오프닝과 피날레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한 것이었다. 미란다 커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서는 란제리 쇼이기 때문에 행사장 내부의 많은 사람들의 기대가 큰 만큼 관심도가 집중되었다. 런웨이에 선 미란다 커는 클리비지 라인이 깊게 파인 란제리를 착용해 더욱 매혹적인 모습으로 무대에 등장해 쇼장 분위기의 열기를 더하면서 화려하게 피날레를 장식했다. 

김계현 엠코르셋㈜ 부사장은 “원더브라 패션쇼는 미란다 커가 국내에 서는 첫 란제리 쇼였기에 더욱 많은 업계 관계자의 관심을 받게 되었다.”며 “그간 심플한 스타일의 란제리를 많이 선보여온 원더브라가 올해 F/W시즌에는 패션쇼에서 선보인 것처럼 화려한 레이스를 활용한 홀터넥 스타일의 브라나 브라렛 같이 다채로운 스타일에 도전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오늘(4월 4일) 패션쇼에서 처음으로 소개된 원더브라 ‘최신상’이자 한층 더 볼륨이 강해진 ‘원더볼드’ 란제리는 오늘 밤 10시 40분 GS샵 생방송에 미란다 커가 직접 쇼호스트로 출연해 판매할 예정이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