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Beauty

마스크에 지워지는 화장이 스트레스라면

조회5,474 등록일2020.02.18
7

- 톤업 기능 선블록·자외선 차단 기능 톤업크림으로 가볍게 메이크업
- 눈썹 강조해 또렷함 살리면서 색조는 자연스럽게 연출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포니이펙트 ‘프라임 프로텍트 선 커버’, 
베네피트 ‘보-잉 케이크리스 컨실러’, 
아리따움 ‘매트포뮬라 아이브로우 펜슬’, 바이레도 ‘튤립마니아’ 컬렉션

현재 대한민국은 마스크의 나라다. 마스크를 착용하고 집을 나서서 마스크를 착용한 채로 하루 일과를 보낸다. 마스크를 끼고 귀가해 안전한 집에 들어서면 그제서야 비로소 마스크를 벗는다.

이처럼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되면서 메이크업을 사수하는 방법이 큰 관심거리로 떠올랐다. 마스크에 눌려 접촉 부위의 파운데이션이 지워지고, 마스크 속과 마스크 틈새로 새어나오는 습기, 열기로 인해 평소보다 빨리 화장이 무너지고 홍조가 오르기 때문이다.

이에 픽서를 사용해 메이크업을 고정하거나 내부 공간이 넒은 마스크를 사용하는 등 다양한 방법이 등장하고 있는데, 특히 파운데이션이나 쿠션 팩트를 사용하는 대신에 가볍게 화장하는 메이크업 방법이 주목 받고 있다.


# 베이스는 자연스러운 톤 보정·덜 묻어나오는 세미 매트

파운데이션, 쿠션을 쓰지 않더라도 베이스 메이크업은 필요하다. 피부 노화를 일으키는 자외선과 미세먼지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최소한 선블록이라도 바르는 것이 좋다. 민낯은 피부톤이 균일하지 않기 때문에 톤 보정을 위해 선블록 위에 톤업크림을 바르는데, 한층 더 가볍게 화장하고 싶다면 톤업 기능이 있는 선블록이나 자외선 차단 기능이 있는 톤업크림을 사용하면 된다.

포니이펙트의 ‘프라임 프로텍트 선 커버’는 원래의 피부처럼 자연스럽게 톤을 맞춰주고 화사하게 톤을 밝혀 주면서 적당한 커버력을 가진 선블록이다. 모이스처라이저와 같은 촉촉한 제형으로 발림성이 좋다. 뛰어난 스킬이나 도구가 없더라도 손으로 펴바르기만 해도 프로페셔널하게 연출할 수 있다. 또한 바른 후 보송하고 매끈한 세미 매트로 마무리돼 피부가 자연스럽고 매끈하게 표현되며 묻어남이 덜하다. 자외선 차단과 커버가 동시에 가능한 제품으로, 자외선 차단지수는 ‘SPF 40, PA++’이다.


# 묽은 컨실러로 눈에 띄는 트러블만 살짝 가리기

잡티나 홍조, 트러블 등이 부각될까 걱정된다면 눈에 띄는 부위에만 컨실러를 바른다. 이 때 물 먹인 스폰지를 사용해서 펴바르면 좀 더 자연스럽게 바를 수 있다. 스틱이나 크림 등 밀도 높은 제형보다는 묽은 제형의 컨실러가 자연스럽게 연출된다.

베네피트의 ‘보-잉 케이크리스 컨실러’는 리미하고 가벼운 텍스처로 뭉침 없이 피부에 고르게 밀착되며, 소량만으로도 피부 결점을 한번에 커버해준다. 또한 24시간 지속력 의 롱웨어 포뮬러와 워터프루프  제품으로 하루 종일 무너짐 없이 매끈한 피부를 연출할 수 있다.


# 또렷한 인상 위해 눈썹 선명하게

피부톤이 내추럴하면 인상이 다소 밋밋해 보일 수 있는데, 이를 방지하기 위해 눈썹은 선명하게 그린다. 눈썹 앞머리보다 꼬리 쪽이 짙은 편이 훨씬 자연스러워 보인다. 아이라인 역시 눈꼬리 쪽에만 짧게 그리면 약간의 선명함을 더할 수 있다.

아리따움의 ‘매트포뮬라 아이브로우 펜슬’은 민낯에도 부드럽게 발색되는 것이 특징이다. 본연의 눈썹결을 살리면서 자연스럽게 눈썹 사이 빈틈을 채워준다. 5가지 색상으로 출시되어 자신의 눈썹과 가장 비슷한 컬러를 선택할 수 있다. 펜슬 끝 부분에 달린 어플리케이터로 눈썹결 정리와 자연스러운 블랜딩 효과도 연출 가능하다. 


# 손 자주 씻는 시기…향기 핸드크림으로 기분전환

메이크업은 가볍게 하더라도 향기로 멋을 내는 방법도 있다. 손을 자주 씻고 손 소독제를 자주 사용하는 요즘, 향수가 부담스럽다면 좋은 향기를 담아낸 핸드크림에 눈을 돌려보자. 하루 종일 마스크를 착용하는 답답한 일상에 향기를 더해주면 기분전환도 가능하다.

바이레도의 ‘튤립마니아’는 17세기 네덜란드의 튤립 파동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향이다. 그 당시 튤립의 가격을 높인 꽃의 화려한 겉모습에 집중하기 보다는 튤립 향의 본질적인 가치를 다시 정의하고 상상 속의 향기를 구현해 ‘튤립마니아’를 탄생시켰다. 겨울철 건조해지기 쉬운 손을 촉촉하고 향기롭게 가꿀 수 있도록 핸드 로션, 핸드 워시, 핸드&네일 크림, 핸드 스크럽 총 4종의 핸드 케어 제품으로 출시됐다.

한편, 피부 표현을 가볍게 했을 경우 아이 메이크업의 색조가 강하거나 눈의 볼륨이 강조되면 너무 화려해 보일 수 있는데, 피부톤과 자연스럽게 어울리기를 원한다면 베이지톤이나 브라운톤으로 1~2색만 사용하되 인조 속눈썹은 생략하면 된다. 립 메이크업은 빨리 마르고 잘 지워지지 않는 라커 타입을 사용하거나 립 제품을 휴대하면서 마스크를 벗을 때마다 바르는 것이 좋다. 블러셔는 혈색에 가까운 크림 타입 블러셔를 사용하면 한결 자연스러워 보이며, 인위적으로 보일 수 있는 쉐딩이나 하이라이터 등은 생략한다. 


글 l 패션웹진스냅 박지애 사진 l 공식 홈페이지


Copyright by iStyle24

관련기사

  • 황민현, “올해도 밀라노 패션 위크 참석하러 가요~”
  • 디디에 두보, 20SS ‘몽 파리(Mon Paris)’컬렉션 출시

  • ‘봄의 여신’ 차정원, 포멜카멜레 모델 발탁!

추천

Blog 퍼가기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