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Beauty

자연 친화 뷰티 브랜드들의 아름다운 행보

조회1,305 등록일2018.10.12
0


- 사람들의 편리함과 이익을 위한 활동으로 환경 변화 및 멸종위기종 증가
- 이러한 문제 인식에서 출발한 자연 친화 뷰티 브랜드들의 의미 있는 캠페인 소개


지구의 허파로 불리는 아마존의 열대 우림. 지역 주민들의 이익을 위한 삼림 벌채 증가로 그곳에서 살아가는 생물들은 서식지가 사라져 멸종위기에 처해있다. 무분별하게 배출된 대기 오염물질은 지구 온난화를 가속해 우리는 올여름 기록적인 폭염을 경험했다. 인간의 이기심으로 자연은 멍들고 있고, 이로 인한 환경 및 기후 변화는 지구 구성원 모두에게 영향을 끼치며 인간도 예외일 수 없다는 점을 몸소 느낄 수 있는 부분이다.

최근에 다양한 매체를 통해 환경 변화를 인지하게 되었고 우리가 살아가는 자연과 공존해야 할 동물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그중 자연에서 얻은 이익을 다시 환원하고자 하는 자연 친화 뷰티 브랜드들은 동물 실험을 하지 않거나 환경 혹은 동물을 위한 직접적인 메시지를 담는 등 적극적으로 소비자의 동참을 유도하고 있다. 대표적인 브랜드 샹테카이와 러쉬의 아름다운 행보를 소개한다.


# 매년 멸종위기 동물을 알리는 샹테카이의 필란트로피 캠페인
자연에서 얻은 이득을 자연으로 되돌려주자는 기업 이념에서 출발한 샹테카이의 필란트로피 (Philanthropy) 캠페인은 2006년부터 매해 봄, 가을 제품에 멸종위기에 처한 동식물을 오마주하고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해당 보호단체에 기부하는 브랜드의 사회 공헌 캠페인이다. 출시 제품마다 주제가 되는 동식물을 아름다운 양각으로 제품에 표현하며, 그 의미를 널리 알리고 있는 샹테카이 필란트로피 컬렉션. 최근 출시한 제품의 주인공인 아프리카 코끼리이다.



아프리카 코끼리의 모습과 코끼리 양각이 새겨진 립 베일

상아를 얻으려는 밀렵꾼들과 인간의 이기심에 의해 코끼리의 이동경로가 파괴되면서 코끼리는 평균 25분마다 1마리씩 희생되며 멸종위기에 처해 있다. 이를 알리기 위해 샹테카이는 립스틱 케이스에 아프리카 코끼리를 새겨 그 심각성을 널리 알린다. 또한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아프리카의 비영리 단체, 스페이스 포 자이언츠(Space For Giants)에 기부하여 코끼리의 이동 경로 보호 및 아프리카의 밀렵 활동을 규제하는 강력한 법 집행을 촉구하는 활동을 전폭 지원한다고 밝혔다. 즉 립스틱을 구매하면 코끼리를 살릴 수 있다. 아름다운 컬러의 제품이 가치 있는 소비로 이어지는 것이다.


# 플라스틱 쓰레기로 인한 해양오염 심각성 알리는 러쉬 ‘터틀 젤리 밤’
또 하나의 자연 친화 브랜드, 러쉬도 동물 실험 반대 캠페인, 팜유 유래 성분을 배재한 샴푸바 출시 등 시의성이 담긴 자연 보호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특히 플라스틱 쓰레기로 인한 해양 환경 오염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세계 해양의 날을 맞아 바다거북을 형상화한 ‘터틀 젤리 밤(Turtle Jelly Bomb)’을 선보여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바다를 유영하는 바다 거북과 터틀 젤리 밤이 물에 풀리는 모습

멸종 위기종인 바다 거북은 해양 쓰레기로 인해 수명과 개체수가 점점 줄어들고 있다. 바다 속을 떠다니는 비닐을 먹이인 해파리로 착각해 먹게 되고 이로 인해 질식사하는 횟수가 늘어나면서 개체수에 위협을 받게 되었다. 인간에게 편리함을 주는 비닐이 해양 생태계를 위협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출시한 러쉬의 ‘터틀 젤리 밤’은 바다거북 모양의 입욕제로 뱃속에 흰색 한천(Agar)을 담아 바다거북이 삼킨 비닐을 형상화 했다고 밝혔다. 실제로 입욕제가 풀리면서 나오는 흰색 물줄기는 마치 바다에 떠다니는 비닐을 연상케 해 해양 환경 오염에 대한 심각성에 대해 다시한번 생각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준다. 

이러한 브랜드들은 각각의 방식으로 지구상에서 살아가는 모든 생명체는 행복하고 안전하게 살아갈 권리가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환경 보호 활동에 동참하는 방법은 간단하다. 일상 생활에서 장바구니나 텀블러를 사용해 비닐과 플라스틱을 줄이고, 우리가 사용하고 소비하는 화장품 등 일상용품에 동물들의 희생이 따르지는 않았는지 확인해보자. 만약 실천했다면, 당신은 오늘도 위기에 처한 자연을 보호하는데 일조한 것이다.

Copyright by iStyle24
· SNS 연동 관리
버튼을 클릭하면 연동 설정
및 해제 하실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페이스북 연동 트위터 연동 SNS관리
prev 1 next